• 날짜 : 04/02/20, 10:30-12:30

• 장소 : 영국 웨일즈 뉴포트 언디

• 참석자 : 이중환, 이도현, 이혜란, 우정헌

• 전도 내용 요약

1. 이중환

Undy라는 마을로 향했다. 마을에 도착해서 머리숙여 함께 한 사람씩 주님의 도우심을 구하는 기도를 드린 후, 두명씩 한조가 되어 가가호호 방문전도를 시작했다. 마을의 집들이 별장처럼 잘 꾸며져 있었다.

10 집 방문하면 한 집꼴로 문을 열어 주었다. 문을 열어 주지 않거나 사람이 없는 집은 전도지를 넣고 주님의 은혜가 임하기를 간절히 기도 했다.

잠깐 문을 열고 복음을 듣고 싶지 않고 바쁘다고 하는 분들에게는, ‘2문장만 들어달라고 부탁하고, 회개하고 예수님을 믿으면 구원받고 천국에 간다’ 라고 말하고 전도지를 주었다.

한 젊은 여성이 강아지와 함께 문을 열었다. 제 소개와 함께 복음을 말하기 위해 왔다고 하니 무신론자라고 말라면서 가만히 있어서 바로 복음을 말하기 시작했다.  웃으면서 동의하면서 잘 들어 주었다. 빠른 속도로 10분 쯤 되어 마지막 영접기도를 제시하려는 순간, 친구가 찾아와서 더 이상 대화를 진행할 수가 없었다. 주님께 결과를 맡기고 전도지를 주고 다른 집으로 갔다.

한 집의 게라지 안에서 젊은 청년 두명이 팔뚝에 문신을 하고 전자 담배를 피고 있었다. 다가가서 인사와 소개를 하자 자신들은 무신론자라고 말했다. 그렇기 때문에 이 복음을 들어야 된다라고 말하고 복음을 전했다. 10분 정도 모두 잘 들어 주었다. 이름을 묻고 안수, 영접기도를 시도하자 아직 준비가 안되어서 못하겠다고 했다. 그러면 예수님을 믿지 못하는 이유는 무엇이냐고 묻자, ‘왜 이 세상에 죄가 가득하냐?’ 물었다. 인간의 죄로 인한 하나님의 저주와 심판이 진행되고 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이해는 되지만 주님을 믿을 마음이 없다고 말해서 전도지를 주고 주님을 간절히 찾아 거듭나기를 기도 드린다고 말하면서 다른 집으로 향했다.

몇집들을 더 방문한후, 경찰차가 우리에게 왔다. 누군가 우리의 방문을 싫어해서 경찰에 전화를 했기 때문 이었다. 여자 경찰이 우리 신분을 확인하고 항의 전화가 있어니 미안하지만 이 마을을 떠나 달라고 정중하게 부탁을 했다. 그래서 알겠다고 하고 그 여자 경찰에게 복음을 말하고 싶다고 하자 동의해서 복음을 전했다. 안수, 영접기도를 제의하자 자신은 근무중이라서 그럴 수 없다고 했다. 말한 내용을 다 이해했고, 감사하다 라고 하고 전도지를 받아갔다. 벌써 두시간이 훌쩍 넘어서 주차한 장소로 돌아와 함께 감사 기도를 한후 교회로 돌아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