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1월12일 화요일

록다운기간 룰에 따라 서로 만나서 기도할 수 없기에, 줌에서 만나 함께 기도하며 전도에 나섰습니다. 전도팀장님의 메시지 가운데 오늘의 땅끝~으로 하나님께서 이곳을 허락하셨다는 감동을 주셨습니다.

최병훈선교사님과 함께 Caerleon 지역의 집들에 칙만화를 넣고 그 집에 하나님의 은혜가 있기를 기도하며 전도 시간을 은혜롭게 보냈습니다.

늘 조심스러운 것은, 코로나가 창궐한 이 때에 전도하는 것이 오히려 않좋은 인상으로 남으면 어쩌나 하는 마음도 있습니다.
하지만 우리에게 주시는 지혜로 뉴포트 여러 지역에 이렇게 가가호호 전도를 하며 기도를 할 수 있음에 감사했습니다.

전도지를 각 집에 넣고기도하면서 모든 현상가운데 오직 주님의 은혜와 평강, 위로가 이곳을 덮기를 믿음으로 선포했습니다.

그리고, 우리의 이름와 우리의 업적이 남지 않기를, 오직 주님의 이름만.. 주님을 향한 예배가 이곳에 남기를 기도합니다.

2021년 1월13일 수요일 뉴포트 전도

오늘도 어제에 이어 Caerleon 지역을 최병훈 선교사님과 함께 전도하였습니다.
이 지역의 전도는 눈이 시원해지고 몸과 마음이 힐링이 되는 듯한 풍경을 보면서 할 수 있어서 더욱 감사한 시간입니다.

그런데 너무나 아름다운 풍경을 집안에서 보기를 원하여서인지…
대부분 집들이 언덕을 층을 이루어서 지어져 있어서, 오른쪽은 높은 계단위, 왼쪽은 내리막길 에 집들이 즐비해 있어서… 마치 등산하는 기분이 들었습니다.

제가 맡은 구역은 각 집이 매우 높은 계단을 올라가야 하는 곳에 있어서 처음에는 계단 밑에 두며 간편히 할까도 생각했지만, 귀한 전도지를 읽고 구원받을 영혼들을 소망하며, 힘이 들지만 각집마다 모두 올라가서 전도지를 주님의 이름으로 각 가정에 파송하였습니다.

우리는 지금 알지 못하나…
전도지가 도착된 각 가정에 오직 주님의 은혜가 풍성해지길 기도합니다.

2021년 1월15일 금요일
오늘도 변함없이 최병훈선교사님과 전도의 길을 나섰습니다.
오늘도 변함없이 언덕 ㅎㅎㅎ
언덕을 올라감에 숨은 차올랐지만, 그러함에도 감사한 것은.. 오늘도 복음을 전할수 있음이었습니다.
마치 등산을 한 느낌이었지만, 동역자가 있음에도 더욱 감사했습니다.
이 동네는 매우 부촌 같은 느낌이었습니다. 대부분이 매우 큰 부촌으로, 입구에 다가가는 것이 큰 부담으로 다가왔지만, 소중한 전도지… 잘 파송하고 왔습니다.

1월 19일

오늘도 감사하게 컬리언 지역을 가가호호 전도했습니디.
지난번에 큰 도로변 집들을 했는데 이번엔 그 옆쪽 길의 집들에 전도지를 넣었습니다.
빗줄기가 굵어져 중간에 멈추었지만, 전도하는 내내 주님의 임재를 구했습니다.

1월 20일

비가 많이 오는날~ 비옷을 입고 최병훈선교사님과 함께 컬리언 지역을 전도했습니다.
날씨가 춥고 비가 많이 와서 많은 양을 할수는 없었지만,
할 수 있음에 감사했습니다~

복음이 이 땅에 충만해지길 기도합니다~

1월 22일

지난 2주간 컬리언 지역의 반절정도 되는 지역을 최병훈선교사님과 전도한 것 같고, 오늘부터 남은 반절정도 되는 지역에 전도를 시작합니다.
오늘은 좋은 날씨에 감사하며, 이 땅에 복음의 씨앗이 잘 뿌려지기를 더욱 기도합니다.
사람들의 모습이 평안해 보이지만, 그 안에 진정 채워져야 할 것이 무엇인지~ 그것을 위해 기도합니다.

2021년 1월26일
비가 오는 상황이지만, 컬리언 가가호호 전도를 진행하였습니다.
각 가정에 전도지를 넣으면서, 진실된 마음으로 아버지의 마음을 구했습니다.
창고 정리를 하는 2분께는 직접 복음을 말하기도 하였습니다.

하나님 아버지께서 이 땅을 어떻게 보고 계실지..
그 마음을 늘 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