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날짜 : 05/11/19, 10:30-12:30

• 장소 : 영국 웨일즈 뉴포트 케어웬트

• 참석자 : 이중환, 이도현, 우정헌

• 전도 내용 요약

-이도현

오늘은 케어웬트 전도를 선교사님들과 함께 나섰다 동네는 이전에 다닌 곳들보다 조금 컸지만 길에서 사람들을 거의 만나지 못했다. 가가호호 방문을 했지만 모두 거절을 했다. 거리에서 만난 청소 용역업체 분과 잠깐 대화를 나누었는데 감사하게도 복음을 듣겠냐고 했더니 그분이 나의 구세주라며 격려해주시고 카디프에 집회를 소개해주기까지 하셨다. 또 다른 분은 복음을 권면했지만 자신도 예전엔 믿었지만 지금은 전혀 말이 안되는 것 같아 믿지 않는다고 했다..

땅을 밟으며 기도하는데 하나님의 잃어버린 영혼들을 향한 불붙는 마음을 알게해주셔 참감사했다. 그곳에 귀한 교회가 세워지길 소망한다.

전도를 마치고 거리로 가는데 클락션소리가 막나더니 십자가지는 나를 응원하는 운전기사분과 마주쳤다. 오늘도 수고했다라는 하나님의 음성같아 감사했다.

• 날짜 : 07/11/19, 11:30-12:30

• 장소 : 영국 웨일즈 뉴포트 시내

• 참석자 : 이도현, 우정헌

• 전도 내용 요약

1. 이도현

다른 지역을 전도할때도 그렇지만, 뉴포트 전도는 조금 더 크게 하나님의 마음이 와닿는다. 오늘 오전 초등학교 어셈블리 사역으로 평소와 같이 전도를 오래하지는 못하였지만, 오늘도 하나님의 마음으로 거리에서 복음을 외칠 수 있어서 참 감사했다. 비록 많은 사람들이 무시하거나 비웃고 지나가지만, 그럴수록 하나님의 말씀을 대언하는 이 전도의 기쁨을 느끼며, 하나님의 마음이 더 절실히 느껴졌다. 

이 뉴포트 땅이 하나님을 예배하고, 교회가 더욱더 흥왕하여지기를 간절히 소망한다.

• 날짜 : 08/11/19, 11:00-12:30

• 장소 : 영국 웨일즈 뉴포트 시내

• 참석자 : 이중환, 이도현

• 전도 내용 요약

-이도현

예전에는 전도지나 복음에 대한 도전을 거절하는 것에 대해 마음이 그렇게 반갑지만은 않았는데, 요즘은 그런 영혼들을 볼 때, 어찌 이 복음의 땅이 이렇게 되었는지, 그 영혼들을 향한 안타까운 마음이 크다.

오늘도 거리에서 복음을 외치며 복음을 전하고 사람들에게 전도지를 나누어주며 개인전도를 나섰다. 늘 함께 하시는 선교사님들과 함께하는 전도라 더 힘이 났다. 

오늘은 홈리스 토니를 만났는데, 자신이 거듭난 한 기독교인을 통해 하나님을 만나 자신의 삶이 완전히 바꾸어진 이야기를 나누어줬다. 성령으로 거듭났는지에 대한 확신은 없었지만, 이야기를 들어보니 하나님을 만나 삶이 바뀐 귀한 지체임을 알았다. 같이 성령으로 거듭나기를 기도하자고 권면하고 기쁘게 헤어졌다.

헤일리라는 자매를 만나 교제를 했는데 우리가 하는 사역에 대해서 많은 격려를 해주고 뉴포트에 꼭 필요한 일이며, 하나님을 믿는 자들이 적어지는 것에 대해서 함께 안타까워했다. 메를린 해리라는 유명한 전도자가 있는데 한번 알아보면 좋을 것이라고 해서 집에서 찾아봤다. 만났적이 있는 분이었는데, 전도를 했을 때 우리를 격려해주셨던 분이었고 기억에 선명하다. 헤어지기 전, 혹시 우리를 위해 기도해줄 수 있냐고 물었는데 흥쾌히 응하셨다. 그런데 기도문을 열자마자 울먹이시며 우리에게 전도자를 보내줘서 감사하다며 우리를 축복해주신 분이었다. 

마무리를 할때 우리와 같이 토요일에 전도를 하는 대런을 만났다. 내가 하는 외침전도를 유의깊게 들어주고 고개를 끄덕여주며 격려해주었다. 여러가지로 교제하고 서로를 격려하며 헤어졌다.

전도는 참 기쁘고 감사한 사명이다.

• 날짜 : 15/11/19, 11:00-12:30

• 장소 : 영국 웨일즈 뉴포트 시내

• 참석자 : 이도현, 우정헌

• 전도 내용 요약

-이도현

전도는 기도를 하게 한다. 그리고 전도는 말씀을 보게 한다. 기도와 말씀은 나를 영적으로 소생케 한다. 전도는 내가 영적 전투에 있음을 깨닫게 한다. 그래서 더 하나님을 구하게 된다. 나서기가 쉽지 않지만 나서면 하나님께서 함께 하심이 배로 느껴진다.

요즘 날씨가 꽤 쌀쌀하여 그런지 인간적인 생각인지는 모르나, 사람들에게 말을 붙혀도 거절이 일색이다. 그래서 요즘은 사람들이 많이 지나 갈때면 외침 전도에 더 시간을 쓴다. 반응은 참 제각각인데, 비웃거나, 격려하거나, 고개를 흔들거나 고개를 끄덕이거나, 그런데 감사하게 마음에서는 늘 저들이 하나님을 만나기를 간절히 소망을 하게 된다. 

무슬림을 만날 기회가 하루에 있는데, 일전에 배운대로 죄사함에 대해 물어보지만, 쉽게 대화를 이어가기가 어렵다. 죄사함을 믿는다는 친구도 있고 그냥 떠나는 친구도 있고. 전도는 또 다른 기도 제목을 낳고, 더 깊이 하나님을 알게 한다. 참 감사한 하루였다.

• 날짜 : 21/11/19, 10:30-12:30

• 장소 : 영국 웨일즈 뉴포트 시내

• 참석자 : 이중환, 이도현, 우정헌, 이성헌

• 전도 내용 요약

-이도현

하나님의 이름을, 그리고 그분의 사랑을 전하는 일은 참 영광스러운 일임에 틀림이 없다. 복음을 선포하고 전하는 과정가운데 내가 그 하나님의 그 사랑을 알 수 있어 참 감사했다.

여러부류의 사람은 보았었는데, 또 특이한 분을 만났다. 자기는 하나님과 예수님을 알지만 믿지 않는다는 분을 만났다. 얼마나 큰 궤변인지 본인은 모르는 것 같았다. 자기는 알지만, 믿진 않고 교회는 다니지 않는다고 했다. 그 순간에는 어이가 없어 말이 나오지 않았지만, 참 가여워 기도가 많이 나왔다. 

많은 사람들이 다 자기만의 논리와 의견으로 자신만의 철옹성을 쌓지만, 그것이 주님앞에 섰을때 얼마나 허망하게 무너질지 그들이 참 가여웠다. 

여전히 많은 분들이 격려해주시고 가셨지만, 더 많은 분들이 관심없다는 듯이 지나가셨다. 더 많은 영혼들이 주께로 돌아오기를 간절히 소망한다.

• 날짜 : 29/11/19, 10:30-12:30

• 장소 : 영국 웨일즈 뉴포트 시내

• 참석자 : 이도현, 우정헌

• 전도 내용 요약

-이도현

어제는 특별히 크로스미션 선교사님과 더불어 웨일즈에서 전도 사역을 하시는 사역자 분과 함께 전도를 나셨다. 늘 거리에서 복음을 전하는 것에 대해 마음이 있으셨다며 교제를 함께 하고 기도하고 전도를 시작했다.

함께 하는 전도는 늘 힘이 났다. 어제는 라이언이라는 형제를 만나게 해주셨는데, 본인이 다른 지방에 살다가 뉴포트에 몇개월 있을 예정인데, 예배 처소를 못찾았다며 말을 건내왔다. 본인이 교회에서 교제하는 내용도 나누어주고, 지도를 보니, 지금 거하는 처소에서 우리 교회와 가까워 오겠다고 이야기하고 서로 격려하고 헤어졌다.

그리고 데릭이라는 무신론자를 만나게 해주셨다. 자신은 하나님이 싫어서 무신론자가 된 것이 아니라, 성경도 코란도 읽었지만 아무일도 되지 않아, 믿지 않게 되었다고 했다. 그래도 서로 이야기도 나누면서 관계가 형성이 되어, 복음을 자연스럽게 전하게 되었다. 그리고 요한복음을 주며, 하나님께 나아가면 하나님께서 만나주시니, 꼭 다시 한번 주님을 찾아보라고 권면하였다.

무관심한 사람들, 머라고 하는 사람들 모두 다 예수님을 믿었으면 좋겠다.